검색

여수시 슬레이트 처리 지원사업에 15억 지원

주택 등 380동 대상…1월 29일까지 건축물 소재 읍‧면‧동에 신청

가 -가 +

윤대훈 기자
기사입력 2021-01-07

  © 전남뉴스피플

 

여수시가 올해 15억여 원을 들여 슬레이트 처리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지원 규모는 총 380동이며 주택 슬레이트 처리 지원이 300동, 취약계층 지붕개량이 50동, 비 주택 슬레이트 처리 지원이 30동으로, 철거에서 수거까지 시가 선정한 업체를 통해 처리 비용으로 지급된다.

 

주택 슬레이트 처리 지원은 지붕 또는 벽체가 슬레이트로 이뤄진 주택이 대상이며, 1가구당 120㎡ 기준 344만 원까지 철거비가 지원된다.

 

취약계층 30가구에는 지붕개량사업비 610만 원을 지원하고, 소규모 축사와 창고 등 주택이 아닌 슬레이트 건축물은 50~200㎡ 기준 688만 원을 지원한다.

 

시는 주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나마 줄여 주고자 120㎡ 미만 주택이거나 처리 후 잔액 발생 시 지방비에 한해 지붕개량비로 대체해 지원할 계획이다.

 

사업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이달 29일까지 건축물 소재지 읍‧면사무소와 동 주민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사업대상자는 기초수급자 등 사회취약계층 우선 지원 선정기준에 따라 결정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남뉴스피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