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여수 봉산동 도시재생사업 선정

도시재생사업 신청 때 법무부와 협업내용 제출 ’가점‘

가 -가 +

김정균 대표기자
기사입력 2020-06-24

전남 여수시 봉산동이 법무부 ‘2020년 범죄예방 환경개선사업 대상지로 선정되며, 도시재생 뉴딜사업도 함께 탄력받을 것으로 보인다.

 

24일 주철현 의원이 법무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여수시 봉산동이 범죄예방 환경설계 컨설팅 및 주민역량 강화교육 등 법무부 범죄예방 환경개선 사업대상지로 선정됐다. 이 사업은 7월부터 현황 파악 및 사업이 시행될 예정이다.

 

법무부 범죄예방 환경개선사업은 범죄 기회를 제공하는 환경요인의 사전 제거를 통해 범죄를 예방하고, 국민의 범죄 불안감 감소를 사업목적으로 두고 있다.

 

봉산동은 법무부로부터 7,200만 원을 지원받아 범죄예방 컨설팅, 범죄예방 계획서 작성과 마을 안전지도 제작과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된다.

 

이와 함께 여수시가 올해 국토부의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법무부와 협업 내용을포함해 제출하면 가산점도 받을 수 있게 됐다.

 

주철현 의원은 “봉산동 일대는 수산업 침체와 외래 관광객 증가로 범죄예방 등도시 환경개선이 필요한 곳이었다”라며 “이 사업추진을 계기로 주민의 안전은 물론도시재생 뉴딜사업에도 좋은 결과를 끌어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주철현 의원은 검사장과 법무부 범죄예방정책국장을 역임하면서 성범죄자 전자발찌 최초 부착, 벌금 대체 사회봉사제도 시행 등 범죄예방 정책에 많은 성과를남겼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남뉴스피플. All rights reserved.